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북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50대 2명 사망 "인과성 조사 중"

강영석 전북도 보건의료과장이 4일 전북도청 브리핑룸에서 ″도내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50대 남성 2명이 사망했다″고 밝히고 있다. 김준희 기자

강영석 전북도 보건의료과장이 4일 전북도청 브리핑룸에서 ″도내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50대 남성 2명이 사망했다″고 밝히고 있다. 김준희 기자

전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은 50대 남성 2명이 사망했다.
 

전주·부안 요양병원 입원 환자…"기저질환 앓아"

 전북도는 4일 "전주와 부안의 요양병원에 입원해 있던 A씨(52)와 B씨(58)가 코로나19 예방 접종 후 잇달아 사망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각각 이날 오전 1시40분, 2시15분에 숨졌고, 사망 신고는 오전 10시쯤 보건당국에 접수됐다.
 
 전북도에 따르면 두 남성은 각각 지난 2일 오전 9시와 3일 오전 11시쯤 병원 안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받았다. 2명 모두 기저질환이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심뇌혈관 질환을 앓았고, 지난해 뇌출혈이 발병했다. B씨는 심근경색과 당뇨, 난치성 질환을 가지고 있었다고 전북도는 전했다.
 
 전북도 보건당국은 두 남성의 사망과 백신 접종의 인과성을 조사하고 있다. 강영석 전북도 보건의료과장은 "현재 기초조사가 완료된 상황으로 금일 오후 이창섭 전북대병원 감염내과 교수와 법의학 교수, 신경과 교수 등 민간 전문가 4명으로 구성된 회의에서 기저질환 상태와 접종 전후 모니터링 과정에 대해 면밀히 살피고 1차적으로 인과성에 대해 판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도민들께서 접종으로 인한 확인되지 않은 사망자로 인해 백신 접종을 기피하는 일이 없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전주=김준희 기자 kim.junhe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