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콩증감위, '후오비 자산운용' 라이선스 승인

[셔터스톡]

 

중국 거래소 후오비를 운영중인 후오비 테크놀로지는 홍콩증권선물감독위원회가 이 회사의 자회사 '후오비 자산운용(Huobi Asset Management)'에 라이선스를 부여했다고 발표했다고 훠싱차이징이 3월 4일 보도했다. 후오비 자산운용은 후오비 테크놀로지가 100% 지분을 보유한 자회사다.

 

홍콩증감회는 가상 자산 투자 포트폴리오 사업을 하는 후오비 자산운용을 3월 3일자로 승인했다. 홍콩정부는 2020년 11월 '가상자산 서비스 제공자 라이선스 제도 구축'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홍콩에서 가상자산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려는 기업이나 개인은 홍콩 증감위에 라이선스를 신청하고 규정을 충족해야만 라이선스를 발급받을 수 있다. 라이선스 없이 사업에 종사할 경우 징역 7년형과 500만 위안(한화 8억 5천만원 상당)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 현재 이 제도는 업계의 의견 청취를 끝내고 연내 홍콩 입법위원회에 제출될 것으로 보인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