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민의힘 오세훈, 나경원 꺾었다…부산시장 후보엔 박형준

4일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가 “서울시장 최종후보로 오세훈 전 서울시장, 부산시장 최종후보로 박형준 동아대 교수가 최종적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국여성단체협의회 대강당에서 열린 한국여성단체협의회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국여성단체협의회 대강당에서 열린 한국여성단체협의회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선거 결과는 오세훈 후보(41.64%), 나경원 후보(36.31%), 조은희 후보(16.47%), 오신환 후보(10.39%) 순으로 집계됐다.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번 경선에 대해 "시민 100% 여론조사로 진행됐다"며 "서울과 부산 시민들의 의사를 담아낸 결과"라고 밝혔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