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네이버, 글로벌 증권사 ESG 평가서 인터넷 회사 중 2위

네이버 로고.

네이버 로고.

네이버는 홍콩계 글로벌 증권사 CLSA가 발간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보고서에서 아시아 인터넷·소프트웨어 회사 중 2위를 차지했다고 3일 밝혔다.
 
CLSA는 "네이버가 좋은 기업에서 위대한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며 "2017년에 실시한 기업 지배구조 개편이 장기적 기업 가치 증대 효과를 가져왔다"고 분석했다.
 
네이버는 2017년 3월 이해진 창업자가 이사회 의장에서 물러나고 외부인인 변대규 휴맥스 홀딩스 회장을 이사회 의장으로, 한성숙 대표를 새로운 CEO로 선임한 바 있다. CLSA는 "변대규 의장이 이사회 의장으로서 회사의 부활에 기여했으며, 한성숙 대표가 전자상거래 등 비즈니스에 집중하며 네이버의 성장을 이끌어왔다"고 했다.
 
CLSA는 네이버의 ESG 점수를 70점에서 84점으로 상향했다. 인도의 전자상거래업체 인포에지에 이어 부문 내 2위로 평가했다.
 
정길준 기자 jeong.kiljh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