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DSP "이현주와 대화 이어갈 수 없어..강력한 법적 대응 나설 것"[공식]

 
 
걸그룹 에이프릴(April-이진솔 양예나 김채원 윤채경 레이첼 이나은) 멤버들이 29일 저녁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1 VENTA X VR/XR CONCERT’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에이프릴과 장범준은 이번 VR 콘서트를 통해 현실을 벗어나 즐기는 ‘나만의 쉼’을 콘셉트로 코로나19 상황에서 의료지원업무를 수행한 전문 의료인들을 위로하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연예술계에 새로운 언택트 공연의 형태를 제시한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1.01.29/

걸그룹 에이프릴(April-이진솔 양예나 김채원 윤채경 레이첼 이나은) 멤버들이 29일 저녁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1 VENTA X VR/XR CONCERT’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에이프릴과 장범준은 이번 VR 콘서트를 통해 현실을 벗어나 즐기는 ‘나만의 쉼’을 콘셉트로 코로나19 상황에서 의료지원업무를 수행한 전문 의료인들을 위로하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연예술계에 새로운 언택트 공연의 형태를 제시한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1.01.29/

 
그룹 내 왕따 논란이 불거진 에이프릴의 소속사 DSP미디어가 문제를 제기한 이현주와 이현주 측에 대해 법정 대응에 나선다.  
 
DSP미디어는 3일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의무를 다하기 위해 두 차례에 걸쳐 이현주 및 그의 모친과 만남을 가졌다. 이현주는 본인만의 피해를 주장하며 지극히 일방적이고 사실과 다른 입장문을 요구했다. 당사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함께 논의를 이어가고자 했지만, 이현주의 동생이라 주장하는 인물은 3일 새벽 또다시 일방적인 폭로성 게시물을 게재하면서 일말의 대화조차 이어갈 수 없는 상황까지 이르렀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두 아티스트 이현주와 에이프릴 모두를 보호하고자 노력했다. 하지만 이 시간 이후 이현주뿐만 아니라, 이현주의 가족 및 지인임을 주장하며 인터넷 커뮤니티에 글을 게재한 모든 이들에 대해 민-형사상의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는 의사를 전했다.  
더유닛 이현주 캡쳐

더유닛 이현주 캡쳐

 
최근 이나은을 비롯한 에이프릴 멤버들은 전 멤버 이현주를 왕따시켰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하 DSP미디어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DSP미디어입니다.
 
이현주 관련 논란에 대한 공식 입장을 보내드립니다.
 
당사는 이현주의 가족과 학창 시절 동급생임을 주장한 인물에 의한 수차례에 걸친 폭로 이후에도,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의무를 다하기 위해 두 차례에 걸쳐 이현주 및 그의 모친과 만남을 가졌습니다.
 
이현주는 본인만의 피해를 주장하며 지극히 일방적이고 사실과 다른 입장문을 요구하였습니다. 당사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함께 논의를 이어가고자 했지만, 이현주의 동생이라 주장하는 인물은 3일 새벽 또다시 일방적인 폭로성 게시물을 게재하면서 일말의 대화조차 이어갈 수 없는 상황까지 이르렀습니다.
 
당사는 두 아티스트 이현주와 에이프릴 모두를 보호하고자 노력했습니다. 하지만 이 시간 이후 이현주뿐만 아니라, 이현주의 가족 및 지인임을 주장하며 인터넷 커뮤니티에 글을 게재한 모든 이들에 대해 민-형사상의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서겠습니다.
 
DSP미디어 아티스트를 사랑하고 지지해 주시는 모든 팬들께 다시 한번 사과 말씀드립니다. 모두가 함께했던 시간이 부끄럽지 않은 결론을 낼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