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집' 박하선과 정상훈·성시경, 삼각관계 된 사연은?



박하선과 정상훈, 성시경이 '상황극'으로 삼각관계를 형성했다.

방송 : 3월 3일(수) 밤 10시 30분



3일(수) 방송되는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이하 '서울집')에서는 정상훈과 박하선이 양평으로 홈 투어를 떠난다. 두 사람은 정극 배우답게 쉴 새 없이 상황극을 펼치며 열연했는데, 이에 박하선의 홈 투어 단짝이었던 성시경의 질투가 폭발했다. 그동안 박하선은 성시경과 홈 투어를 다니며 성시경이 원하던 상황극을 전혀 받아주지 않았다. 하지만 정상훈과 함께하는 홈 투어에서는 박하선이 먼저 상황극을 이끌어내 성시경이 서운함을 토로했던 것. 성시경은 박하선에게 "다음에 홈 투어할 때 할 상황극들 다 적어놨으니 기대하세요"라고 엄포를 놓았고, 정상훈은 "박하선 씨가 상황극을 이렇게 많이 할 줄 몰랐다. 나중에는 좀 지치기도 했다"라고 속마음을 털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홈 투어 도중 곳곳에 놓인 미술용품을 본 정상훈은 집주인의 직업을 추리하던 중 의외의 과거를 고백해 '서울집' MC들을 놀라게 했다. 정상훈이 과거 미대를 다닌 '미대 오빠'였던 것. 정상훈은 "미대를 다니다가 그만두고 방송연예과에 갔다"라며 이력을 밝혔는데, 여느 '미대 오빠'들과는 이미지가 많이 달라 스튜디오에 웃음을 가져왔다는 후문.



박하선과 정상훈의 상황극 퍼레이드는 3일(수) 밤 10시 30분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JTBC 핫클릭

'서울집' 송은이, 도심형 한옥에 감탄 "반전 하우스" '서울집' 오마이걸 효정, 양말 구멍 투혼? 춤, 노래, 먹방도 '서울집' 성시경, "결혼하면 요리해주는 남편 될 것"



Copyright by JTBC(https://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