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검 "윤 총장 인터뷰 공식 확인… 일선청 의견도 취합 중"

윤석열 검찰총장이 지난달 1일 오전 박범계 신임 법무부 장관 예방을 마친 뒤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청사를 나서며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김경록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지난달 1일 오전 박범계 신임 법무부 장관 예방을 마친 뒤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청사를 나서며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김경록 기자

대검찰청이 2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에 대해 반대입장을 분명히 밝힌 인터뷰를 언급하며 "이와 관련해 현재 일선청의 의견을 취합 중"이라며 "취합이 완료되면 적절한 방법으로 추가 입장을 내는 방안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대검은 기자단에 보낸 브리핑을 통해 "금일 자로 게재된 윤석열 검찰총장의 인터뷰는 '중대범죄 대상 검찰 직접수사권 전면폐지'를 전제로 한 중수청 입법 움직임에 대하여 우려와 반대입장을 분명히 하고, 평소 헌법정신과 법치주의에 대한 소신을 직접 밝히신 내용"이라고 공식 확인했다. 대검은 "인터뷰 세부내용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면 충실히 알려드리겠다"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관련기사

윤 총장은 3일 대구고검·지검을 방문해 직원들과 간담회를 한다. 윤 총장이 지금까지 이어온 전국 검찰청 순회의 연장선에 있는 일정이다. 이 자리를 통해 윤 총장이 중수청에 대해 어떤 목소리를 낼지 주목된다.  
 
이해준·강광우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