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3·1절 전국 흐리고 비나 눈내려…강원영동 50㎝ 눈폭탄 가능성

장진영 기자

장진영 기자

 
3·1절 휴일인 1일은 전국이 흐리고 비나 눈이 오겠다. 강원 영동에는 최대 50㎝ 눈이 내릴 것으로 보여 대설주의보가 발령될 가능성이 있다.  
 
이날부터 2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강원·충북 북부·경북(남부 내륙 제외)·경남 동해안 30∼80㎜이다. 경기 동부와 강원(남부 내륙 제외) 일부 지역에는 100㎜ 이상의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충청권(충북 북부 제외)·남부권(경북 북부 내륙과 경상 동해안 제외)·제주(남부, 산지)는 20∼60㎜, 제주도(남부·산지 제외)·서해5도·울릉도·독도에는 10∼40㎜의 비가 내리겠다.
 
강원 동해안을 제외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기온은 점차 낮아지면서 강원 산지 등을 중심으로 비가 눈으로 바뀌는 곳이 있겠다.
 
이날부터 2일 오후까지 예상 적설량은 강원 영동 10∼40㎝(많은 곳 50㎝ 이상), 강원 영서(남부 내륙 제외)·경북 북동 산지 5∼15㎝, 경기 북부·경기 동부·강원 영서 남부 내륙·경북 북부·동해안 3∼8㎝, 충북 북부 1∼5㎝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4.0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5.0m, 서해 1.0∼4.0m, 남해 1.0∼3.5m로 예상된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