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남기, G20서 "공평한 백신 보급 중요…개도국 지원 방안 검토"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연합뉴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방역이 경제회복의 대전제인 만큼 백신의 공평한 보급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기획재정부는 홍 부총리가 지난 26일 화상으로 열린 제1차 G20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홍 부총리는 "한국도 개도국 백신 보급을 위해 더 기여할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팬더믹으로 디지털 경제 전환이 가속화하는 상황에서 취약계층에 대한 디지털 접근성 제고가 중요하다"며 "한국은 디지털 뉴딜을 통해 공공 와이파이 확대, 디지털 교육 강화 등 디지털 접근성을 제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풍부한 유동성 등에 최근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다"며 "최근 금융시장 불안에 따른 부정적 파급효과가 경제회복의 모멘텀을 약화하지 않도록 모니터링과 공조를 강화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이어 "비은행금융기관의 취약성 분석이 강화될 필요가 있다며 "저탄소 경제로의 전환을 촉진하기 위해 지속 가능 금융도 확대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