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버즈, 3월 10일 세 번째 미니앨범 '잃어버린 시간'으로 컴백 [공식]

사진=인넥스트트렌드

사진=인넥스트트렌드

밴드 버즈(김예준, 윤우현 신준기, 손성희, 민경훈)가 돌아온다.  
 
버즈는 지난 26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잃어버린 시간'의 타이틀 곡명 '아날로그'와 함께 이번 앨범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콘셉트 포토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콘셉트 포토에는 흑백으로 촬영한 버즈 멤버들의 사진을 텍스트, 오브제와 결합한 콜라주로 표현해 아날로그적 감성을 자극했다. 중후하면서도 강렬한 분위기가 담긴 콘셉트 포토와 함께 이번 앨범의 타이틀 곡명인 '아날로그'가 처음으로 공개돼 팬들의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타이틀 곡 '아날로그'는 버즈 멤버들이 작사, 작곡을 맡았으며, '남자를 몰라', '사랑은 가슴이 시킨다' 등 명곡을 탄생시킨 작곡가 이상준, 차길완이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특히 메시지에 중점을 두고 심혈을 기울여 작업한 만큼 전보다 한층 더 깊이 있는 음악성을 선보일 예정이다.
 
버즈의 이번 신보 '잃어버린 시간'은 두 번째 미니앨범 '15' 이후 2년 3개월 만에 선보이는 세 번째 미니앨범이다. 전 세계적으로 혼돈의 시간을 겪으면서 상실감을 느낀 많은 이들에게 전하는 위로와 공감을 담았다. 
 
한편, 버즈의 세 번째 미니앨범 '잃어버린 시간'은 오는 3월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홍신익 디지털뉴스팀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