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항서 AZ백신 첫 이상증세···고혈압·어지러움에 응급실행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한 의료진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준비하고 있다. 뉴스1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한 의료진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준비하고 있다. 뉴스1

경북 포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은 뒤 이상 증세를 호소하는 사례가 나왔다.
 
26일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쯤 포항 북구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받은 A씨(50대)가 혈압이 오르고 어지러운 증세가 있다고 밝혔다.
 
보건소 측은 A씨의 혈압이 30분여간 계속 높게 측정되자 포항 한 병원 응급실로 이송했다. A씨는 병원에서 두통약을 처방받은 뒤 오후 2시 30분쯤 퇴원했다.
 
이와 관련해 포항시 관계자는 “백신 접종 후 가벼운 두통이 왔는데 접종에 따른 이상 반응인지, 단순 가벼운 두통이 생긴건지 확실하지 않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보건소에 확인한 결과, A씨가 이전에도 예방접종을 받았을 때 가벼운 두통과 혈압이 오르는 현상을 경험한 적이 있었다고 한다”며 “응급실에 도착한 뒤 괜찮아졌으며, (현재는) 아무 이상 없다고 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포항 북구에선 총 60명이 백신을 접종받았으며, 이 중 A씨를 제외하면 이상 증세를 보인 접종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김은빈 기자, 포항=백경서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