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후원금 1위 심상정 3억2000만원…톱10에 민주당 6명

국회의원 후원금 모금액 내역 자료. 연합뉴스

국회의원 후원금 모금액 내역 자료. 연합뉴스

21대 국회 들어 처음 집계된 국회의원 후원금 상위 10위 내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6명, 국민의힘 의원은 3명으로 나타났다. 후원금 1위는 3억1888만원을 모금한 심상정 정의당 의원이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25일 발표한 ‘2020년도 국회의원 후원회 후원금 모금액’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한 해 동안 더불어민주당(174명) 국회의원 후원금은 총 350억7580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국민의힘(102명) 156억3762만원, 정의당(6석) 11억130만원, 열린민주당(3석) 3억7434만원 순이었다.
 
정당별 국회의원후원회 1인당 평균 모금액도 민주당이 2억158만5040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정의당 1억8355만232원, 국민의힘 1억5331만38원, 열린민주당 1억2478만38원, 시대전환 7878만608원, 기본소득당 6370만8120원, 국민의당 6333만9939원 순으로 나타났다.
 
의원 개인 후원금 모금액 1위는 심상정 정의당 의원으로, 모금한 후원금 총액은 3억1887만7248원이다.  
 
2020년 정당별 후원금 모금현황. 뉴스1

2020년 정당별 후원금 모금현황. 뉴스1

이어 안호영(민주당)·전재수(민주당)·이재정(민주당)·이철규(국민의힘)·김병욱(민주당)·권칠승(민주당)·주호영(국민의힘)·윤한홍(국민의힘)·김영주(민주당) 의원이 차례로 이름을 올렸다.
 
모금액 상위 20명 가운데 15명이 민주당 의원이었다. 정의당은 6명 국회의원 전원이 후원액 모금 한도액을 초과했다. 심 의원을 제외하고는 장혜영 의원이 1억7031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열린민주당에서는 최강욱 대표가 1억4796만원, 강민정 원내대표가 6698만원을 모았고 서울시장 출마 의사를 밝힌 김진애 의원은 1억5940만원으로 나타났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