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름띠에 오염된 바다거북 되살린다, 만병통치약 마요네즈

23일(현지시간)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INPA) 산하 바다거북구조센터 의료진이 생후 6개월 된 푸른 바다거북에 뭍은 타르를 세척하고 있다. [AP=연합뉴스]

23일(현지시간)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INPA) 산하 바다거북구조센터 의료진이 생후 6개월 된 푸른 바다거북에 뭍은 타르를 세척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스라엘에서 기름띠에 오염된 멸종위기종인 푸른 바다거북을 마요네즈로 살려내고 있다는 보도가 23일(현지시간) 나왔다. 이날 AP 통신에 따르면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INPA) 산하 바다거북구조센터가 기름 유출로 오염된 해변에서 푸른 바다거북 11마리를 구조해 치료하고 있다. 특히 구조센터는 기름에 노출돼 생존 위기를 맞은 거북에게 식재료인 마요네즈를 먹였더니 기적적으로 회생하고 있다고 알렸다.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INPA) 산하 바다거북구조센터 의료진이 생후 6개월 된 푸른 바다거북 에 붙은 타르를 제거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INPA) 산하 바다거북구조센터 의료진이 생후 6개월 된 푸른 바다거북 에 붙은 타르를 제거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바다거북구조센터 의료진인 가이 아비는 AP에 "독성물질을 제거할 창의적인 방법을 마요네즈에서 찾았다"며 "마요네즈를 먹이면 기도와 소화기관에 쌓인 타르를 분해해 배출한다"고 말했다. 그는 1~2주의 치료과정을 거치면 푸른 바다거북을 야생으로 방사할 수 있다고 밝혔다.

"마요네즈가 소화기관에 쌓인 타르 분해"

 
마요네즈를 활용한 소생법은 역사상 최악의 원유유출 사고로 꼽히는 2010년 미국 멕시코만 원유 유출 사고 때에도 등장했다. 당시 동물보호소에선 튜브로 마요네즈와 대구 간유를 주입해 거북의 뱃속을 청소하고 브로콜리 등으로 원기를 회복시켰다.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INPA) 산하 바다거북구조센터 의료진이 기도와 소화기관에 쌓인 타르를 제거하기 위한 처치를 준비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INPA) 산하 바다거북구조센터 의료진이 기도와 소화기관에 쌓인 타르를 제거하기 위한 처치를 준비하고 있다. [AP=연합뉴스]

AP 등 외신에 따르면 지중해와 접한 이스라엘 해안 120마일(195km) 대부분에서 기름띠(타르) 오염이 발견되고 있다. 이스라엘 자연공원관리청은 이번 사태를 "가장 심각한 생태학적 재난 중 하나"로 지목했다. 이스라엘 환경부가 원인조사에 들어간 상태다. 환경운동가들은 이번 기름 유출로 야생동물이 큰 피해를 입었으며 해안생태계에도 장기적으로 여파가 계속될 것으로 우려했다.
 

정영교 기자 chung.yeonggy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