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원로 배우 이무정, 암 투병 중 별세..향년 80세

 
원로 배우 이무정

원로 배우 이무정

 
 
원로 배우 이무정이 별세했다. 향년 80세.
 
24일 한국영화배우협회에 따르면, 협회의 수석 부이사장이기도 했던 이무정이 이날 숨을 거뒀다.  
 
고인은 최근까지 간암으로 투병 중이었다. 수술을 받고 치료 중이었으나, 결국 세상을 떠나고 말았다.  
 
빈소는 서울 중앙대학교 병원 장례식장 6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26일 오전 9시다.  
 
1980년 영화 '부산갈매기'로 데뷔한 이무정은 영화 '뽕' 시리즈를 통해 유명세를 얻었다. '밤이 무너질 때', '돌아이2', '밤의 요정', '아빠는 보디가드' 등 여러 작품에 출연했다. 특히 '진실게임'으로 제8회 춘사영화제 특별 연기상, 제48회 대종상 영화제 특별 연기상을 수상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