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이프 트렌드&] 인공지능 센서로 공간별 오염도 파악, 강력한 클린부스터가 스스로 청정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는 인공지능 센서로 원하는 공간의 공기 오염을 감지하고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여러 공간의 공기를 동시에 빠르게 청정 관리한다. 극초미세먼지뿐 아니라 바이러스, 유해균까지 99.9% 제거한다. [사진 LG전자]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는 인공지능 센서로 원하는 공간의 공기 오염을 감지하고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여러 공간의 공기를 동시에 빠르게 청정 관리한다. 극초미세먼지뿐 아니라 바이러스, 유해균까지 99.9% 제거한다. [사진 LG전자]

실내 전체 공기를 청정 …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 알파 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공기청정기는 필수 가전제품으로 자리 잡은 지 오래다. 특히 봄을 앞두고 반복되는 미세먼지나 황사 때문에 실내 공기 질을 관리하려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공기청정기는 유해가스와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기능을 기본으로 갖추고 최근에는 유해균 및 바이러스를 제거해 실내 공기 질을 관리하는 제품으로 발전하고 있다. 자동차에 둘 수 있는 휴대용 공기청정기나 반려동물을 키우는 집을 위한 펫 전용 공기청정기 등 고객이 필요한 영역에 맞춰 선택할 수 있는 제품도 등장하는 등 진화를 거듭하고 있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는 인공지능 센서로 원하는 공간의 공기 오염을 감지하고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여러 공간의 공기를 동시에 빠르게 청정 관리한다. 극초미세먼지뿐 아니라 바이러스, 유해균까지 99.9% 제거한다. [사진 LG전자]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는 인공지능 센서로 원하는 공간의 공기 오염을 감지하고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여러 공간의 공기를 동시에 빠르게 청정 관리한다. 극초미세먼지뿐 아니라 바이러스, 유해균까지 99.9% 제거한다. [사진 LG전자]

 

오염 사각지대 찾는 ‘인공지능 센서’
두개의 클린 부스터, 360도 흡입 방식
집중 청정, 분리 청정 알아서 척척

황사와 미세먼지의 시즌을 앞두고 소비자의 공기청정기 선택 기준도 높아지고 있다. 한 방향에서만 공기를 흡입하는 제품보다 공간 전체의 오염을 한 번에 흡입할 수 있는 360도 흡입 구조가 훨씬 유리하다. 여기에 극초미세먼지는 물론 유해균 및 바이러스까지 99.9% 제거할 수 있어야 한다. 또한 실내 어떤 곳이든 오염을 감지하고 빠르게 제거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인공지능센서와 클린부스터는 필수 조건이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는 인공지능 센서로 원하는 공간의 공기 오염을 감지하고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여러 공간의 공기를 동시에 빠르게 청정 관리한다. 극초미세먼지뿐 아니라 바이러스, 유해균까지 99.9% 제거한다. [사진 LG전자]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는 인공지능 센서로 원하는 공간의 공기 오염을 감지하고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여러 공간의 공기를 동시에 빠르게 청정 관리한다. 극초미세먼지뿐 아니라 바이러스, 유해균까지 99.9% 제거한다. [사진 LG전자]

 
 

인공지능 센서, 클린부스터 장착 공기청정기  

 
최대 9m까지 강력하게 청정하는 상·하단 클린부스터 인공지능 상·하단 클린부스터를 채용해 각각의 오염원에 직접 청정공기를 보낸다. 더 강력해진 클린부스터로 청정 공기의 도달거리 및 회전 상승 각도가 확대됐다.

최대 9m까지 강력하게 청정하는 상·하단 클린부스터 인공지능 상·하단 클린부스터를 채용해 각각의 오염원에 직접 청정공기를 보낸다. 더 강력해진 클린부스터로 청정 공기의 도달거리 및 회전 상승 각도가 확대됐다.

공기청정기는 필터에서 유해 물질을 거른 청정공기를 공기 오염이 발생한 공간으로 빠르게 보내야 한다. 일반적인 공기청정기에는 기본적으로 공기 오염을 감지하는 센서가 있어 실내 오염도를 측정한다. 하지만 공기청정기에서 멀리 떨어진 공간에서 오염이 발생하면 오염물질이 공기청정기 근처로 퍼질 때까지 공기 오염을 감지하지 못하는 단점이 있다.  
 
또한 클린부스터가 없어서 청정공기의 방향을 조절할 수 없는 공기청정기는 오염이 발생한 공간에 청정공기를 바로 보내지 못하고 실내공기를 천천히 바꿔주는 방식으로 청정한다.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 알파는 필터수명센서를 탑재했다. 이 센서는 실제 필터에 쌓인 먼지를 압력으로 측정해 필터교체 시기를 알려준다. 사용 시간 기준으로 교체 시기를 알려주던 기존 방식보다 더 정확하다.  
 
또 모든 공기청정기가 미세먼지를 잘 제거하는 기능을 갖췄다고 광고하고 있지만, 실내 공기 질을 위협하는 요소가 미세먼지뿐 아니라 바이러스·유해균·유해가스 등 다양하기 때문에 유해물질 제거 성능을 꼭 따져봐야 한다.
 
 

‘인공지능 센서’로 오염공간 집중 관리

 
오염을 더 빠르게 감지하는 인공지능 센서 공간별로 설치가 가능한 인공지능 센서는 최대 3개 까지 연동할 수 있으며 오염 발생 시 공기청정기를 작동시켜 빠르게 공기를 정화한다.

오염을 더 빠르게 감지하는 인공지능 센서 공간별로 설치가 가능한 인공지능 센서는 최대 3개 까지 연동할 수 있으며 오염 발생 시 공기청정기를 작동시켜 빠르게 공기를 정화한다.

LG전자에서 이달 말 출시 예정인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제품은 ‘인공지능 센서’를 추가해 집중적으로 관리하고 싶은 공간까지도 함께 청정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공기청정기 주변 공기만 청정 관리하는 것이 아니라 오염된 공기가 집안에 퍼지기 전에 인공지능센서로 본체보다 5분44초 더 빠르게 실내의 공기질을 실시간 감지한다. 강한 오염은 집중적으로 청정하고, 여러 곳의 오염은 동시에 청정하는 제품이다. 34개의 특허를 가진 클린부스터를 통한 기류제어, 인공지능센서, 360도 흡입방식, 미세먼지·바이러스 제거율 등에서 탁월한 성능을 자랑한다.
 
 

360˚ 흡입방식 집중·분리 청정 알아서 척척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제품은 기존 공기청정기 한계를 뛰어넘은 제품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원격 센서와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인공지능 공기청정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유해 물질을 거른 청정 공기를 좌우로 140도 회전하는 상단·하단 두 개의 클린부스터로 공기오염이 발생한 공간으로 보내 공기를 빠르게 청정한다.  
 
또 실내에서 오염이 자주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는 장소나 가장 공기 오염이 없어야 할 중요한 장소에 별도의 인공지능 센서를 설치할 수 있다. 해당 공간에 오염이 발생하면 센서가 바로 오염을 파악하고 공기청정기로 정보를 공유한다. 센서는 최대 3개까지 설치가 가능하며 3곳의 다른 공간의 오염도를 실시간 감지할 수 있다.
 
 

거실 구석부터 주방 안쪽까지 동시 청정

 
바이러스?황색포도상구균 99.9% 제거 V트루 토탈케어 필터 필터는 항 바이러스·항균 소재를 적용해 바이러 스·황색포도상구균 등을 99.9% 제거한다. 천식· 알레르기 질환에 도움을 주는 제품에 부여하는 KAF 인증을 받았다.

바이러스?황색포도상구균 99.9% 제거 V트루 토탈케어 필터 필터는 항 바이러스·항균 소재를 적용해 바이러 스·황색포도상구균 등을 99.9% 제거한다. 천식· 알레르기 질환에 도움을 주는 제품에 부여하는 KAF 인증을 받았다.

공기청정기가 설치된 곳 뿐 아니라, 집안 곳곳에 좌우 140도 최대 9m거리까지 센서를 배치하여 오염도를 알아낼 수 있다. 또 집안 어느 곳으로든 청정한 공기를 보낼 수 있는 두 개의 클린부스터가 있기 때문에 공기청정기가 스스로 알아서 오염된 실내 공기를 청정한다.
 
한 곳에 강력한 오염이 발생할 경우 두 개의 클린부스터가 집중해서, 여러 곳에 오염이 발생하면 상·하단 두 개의 클린부스터가 동시에 각각 청정함으로써 어떤 상황에서도 더 빨리 실내 공기 오염을 제거할 수 있다. 그냥 공기청정기를 틀어 놓을 때 대비 인공지능 공기청정으로 알아서 청정할 경우 24% 더 빠르게 실내 공기를 청정할 수 있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제품은 360도 전 방향으로 오염된 공기를 흡입한다. 어떤 공간 어떤 위치에 공기청정기를 두더라도 오염된 공기를 빠르게 흡입해 깨끗한 공기로 돌려준다. 극초미세먼지를 99.999% 제거하는 성능은 기본이며 바이러스와 유해균까지 제거해야 제대로 된 공기청정기라 할 수 있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제품은 일반 공기청정기보다 탁월한 유해물질 제거 성능을 갖추고 있다. 바이러스 및 유해균(황색포도상구균·대장균·폐렴간균)을 99.9% 제거하며 0.01㎛ 극초미세먼지를 99.999% 제거한다. 또 생활냄새는 물론 새집증후군 원인 물질인 톨루엔·포름알데히드, 스모그 원인물질인 이산화황·이산화질소 등도 관리한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