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블컴퍼니, 동네카페 돕는 샵인샵 배달커피 ‘히어유고’ 선봬

국내 커피문화를 이끌어 온 카페와 커피숍들이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으면서 어려움을 이겨내기 위한 대안을 고심하고 있다. 제한적인 매장이용으로 인해 테이크아웃으로 돌파구를 찾는 것이 대표적이며 배달주문 역시 놓칠 수 없는 부분이다. 이러한 가운데, 현재의 카페를 샵인샵 형태의 배달커피 전문점으로 병행 운영할 수 있는 배달커피 브랜드 ‘히어유고(HERE YOU GO)’가 새롭게 런칭되어 카페점주에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스페셜티 커피 로스팅 브랜드 ‘듁스커피코리아’를 통해 커피시장에 안착한 커피전문 기업 페블컴퍼니 이기훈 대표가 고안해 선보인 히어유고는 어려운 상황의 카페를 돕기 위한 아이디어에서 출발해 커피음료를 가장 효율적으로 배달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만든 브랜드다.
 
히어유고는 별도의 오프라인 매장을 내지 않고 현재 운영되고 있는 카페에 도입하는 샵인샵 방식으로써 히어유고로 들어오는 배달앱 주문이 히어유고 가맹 카페의 주문 건이 되는 방식이다. 히어유고 가맹 카페는 이러한 과정을 통해 기존의 자사 카페운영 그대로 이어가면서도 온라인 배달앱 상에서는 히어유고의 브랜드 가맹점이 되어 배달앱 매출까지 기대할 수 있게 된다.
 
이기훈 대표에 따르면 이 히어유고의 시스템을 활용할 경우 코로나19에 따른 배달매출을 잡기 위해 급하게 추진하느라 고려하지 못한 허술한 포장이나 과다한 일회용품 사용과 같은 문제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음은 물론, 현재의 운영카페와 별도로 히어유고의 마케팅 수혜도 입을 수 있어 투 트랙 운영이 가능해 매출상승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전한다.
 
이런 부분을 현실화 할 수 있도록 모든 음료는 페블컴퍼니의 솔루션을 적용하여 알루미늄 캔에 담고 종이포장재를 사용한다. 종이포장재는 비닐코팅을 하지 않고 과도한 인쇄도 줄여 최대한 자연분해가 가능하도록 했으며 캔과 용기에는 실용적이고 트렌드한 디자인이 적용되어 커피감성을 적용했다. 캔은 슬림한 형태라 배달 시 효과적이다.
 
히어유고 메뉴로는 페블컴퍼니가 유통하는 듁스커피를 사용한 커피음료와 다양한 논커피 음료, 베이글 반쪽에 여러 종류의 토핑을 얹은 디저트 ‘베이글보트’ 등이 있으며 기존 카페의 메뉴도 배달할 수 있다. 취급 메뉴를 어려움 없이 늘릴 수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이기훈 대표는 “서울에서만 약 20개 카페에서 도입해 운영 중으로써 현재 배달의민족과 쿠팡이츠 앱에서 ‘히어유고’를 검색하면 서울 대부분의 지역에서 주문이 가능한 상태다”며 “시범운영 중인 해당 매장들에서 예상보다 높은 호응을 얻고 있어 이달부터 전국 가맹점을 모집할 계획으로써 어려운 상황에 놓인 동네 카페, 골목상권 커피숍 등을 돕기 위한 기획의도인 만큼 많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