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할리우드IS] 니키 미나즈, 부친상.."뺑소니 사고 당해"

 
BILBAO, SPAIN - NOVEMBER 04: Nicki Minaj poses in the Winners room after winning the Best Look and Best Hip Hop awards during the MTV EMAs 2018 on November 4, 2018 in Bilbao, Spain. (Photo by Daniele Venturelli/Daniele Venturelli/WireImage )

BILBAO, SPAIN - NOVEMBER 04: Nicki Minaj poses in the Winners room after winning the Best Look and Best Hip Hop awards during the MTV EMAs 2018 on November 4, 2018 in Bilbao, Spain. (Photo by Daniele Venturelli/Daniele Venturelli/WireImage )

 
 
래퍼 니키 미나즈가 부친상을 당했다. 뺑소니 사고로 인한 사망으로 알려져 충격을 더한다.  
 
14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피플지에 따르면, 니키 미나즈의 아버지 로버트 마라즈는 이날 뉴욕 롱아일랜드에서 뺑소니 사고를 당해 숨졌다. 향년 64세.  
 
오후 6시쯤 사고를 당했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사망했다. 경찰은 용의자의 인상착의를 밝혀내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사건은 조사 중이다.  
 
한편, 니키 미나즈는 과거 한 인터뷰에서 과거 아버지가 술을 마시고, 마약을 하고, 집에 불을 질러 엄마를 죽이려고 한 적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