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대차 엑센트·기아 쏘렌토, 미국서 '최고 가치 차량' 선정

현대차 엑센트와 기아 쏘렌토 등 4개 모델이 최근 미국 시사주간지 'U.S. 뉴스&월드 리포트'가 발표한 '2021 최고 가치 차량'에서 차급별 최고의 차로 선정됐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엑센트는 소형차 부문에서, 쏘렌토는 3열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부문에서 각각 최고 가치 차량으로 선정됐다. 
 
기아 쏘울과 K3(현지명 포르테)는 각각 소형 SUV와 준중형차 부문에서 최고의 차로 뽑혔다.
 
'미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베스트 10', '미국에서 가장 좋은 대학 베스트 10' 등으로 유명한 U.S. 뉴스&월드 리포트는 1948년부터 정치, 경제 등 다양한 주제의 순위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자동차 부문에서는 차량 가격과 5년간의 총 보유 비용을 기준으로 성능과 품질 등을 비교해 가격 대비 최고의 가치를 가진 차량을 선정하고 있다.
 
엑센트는 낮은 초기 가격과 합리적인 소유 비용, 편안한 실내 공간과 사용하기 쉬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쏘렌토와 쏘울은 2017년부터 5년 연속으로 각 차급에서 최고의 차로 선정됐다.
 
제이미 페이지 디튼 U.S. 뉴스&월드 리포트 총괄 편집장은 "쏘렌토는 합리적인 가격과 운영비에서 가장 큰 가치를 제공하면서도 각종 사양이나 편안함, 성능에는 전혀 부족함이 없다"고 평가했다.
 
K3에 대해서는 "많은 평가자가 안락하고 널찍한 공간과 다양한 편의사양에 만족했다"며 "구매자들이 적은 예산으로 장기간 보유할 수 있는 자동차"라고 언급했다. 쏘울의 경우 "긴 보증 기간으로 수리 비용이 맞아 장기적인 가치가 탁월하다"고 평가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