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쇼미8' 래퍼 김승민, 레슨비 먹튀 논란에 사과..."제 안일함, 죄송해"




'쇼미더머니'에 출연해 유명한 래퍼 김승민이 랩 레슨비 먹튀 논란에 사과했다.

30일 김승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의 개인적인 사정, 안일함으로 레슨 환불의 처리가 몇 달 전 이뤄지게 됐다. 9개월 동안 미뤄지게 됐다. 이건 명백한 저의 잘못이며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생각한다 죄송하다"는 글을 올렸다.

이어 그는 당사자에게 연락을 해 사과를 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연예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김승민에게 레슨비를 뒤늦게 돌려받아서 힘들어한 이의 사연글이 올라와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해당 글을 쓴 사람은 "레슨이 2번 남은 상태에서 '일정 때문에 더 할 거면 지금 말해줘야 한다'고 해서 더 한다고 하니 (김승민이) 입금을 해달라 해서 했다"며 "수업 한번은 못 가고 그다음 수업부터 보자고 하더니 어느 순간 연락이 끊겼다"고 밝혔다.

이어 "2달 만에 연락이 되더니 어느 날짜랑 시간이 괜찮냐고 물어보길래 대답을 했다"며 "그대로 또 2달 동안 연락이 끊기다 카톡을 탈퇴한 건지 (상태 창에) '알 수 없음'으로 떴다"며 "인스타 디엠을 보냈더니 번호가 바뀌었다고 본인 연락처를 알려주면서 새 번호로 카톡을 달라고 해 새 번호로 카톡을 남겼다. 그 연락 역시 보지 않았다"라고 주장했다.

결국 글쓴이는 인스타그램 DM으로 환불을 요청했지만 2~3주 후 연락을 받았다. 글쓴이는 다시 환불을 해달라는 요청을 하며 참다못해 "회사에 연락이라도 해야 연락이 되냐?"고 카톡을 남기고 나서야 돈을 받았다고.

마지막으로 그는 "최근에도 레슨생을 모집한다는 스토리가 올라와서 저와 같은 피해가 다시 일어나지 않고 모두가 이런 사실을 알았으면 하는 마음에 글을 쓴다"고 남겼다.

한편 김승민은 지난 2019년 Mnet '쇼미더머니 8'에 출연했다.

최주원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