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배성재 아나운서 "거취 SBS와 논의 중…결론은 아직"

배성재(42) SBS 아나운서가 프리랜서 전향을 고려 중이라고 밝혔다.  
 
배성재 아나운서. 일간스포츠.

배성재 아나운서. 일간스포츠.

배 아나운서는 26일 자신이 진행하는 SBS 라디오 프로그램 '배성재의 텐'에서 자신의 퇴사설에 대해 언급했다.
 
배 아나운서는 "거취에 대해 회사와 이야기하는 게 맞다"면서도 "그런데 아직 (퇴사 관련) 결론이 난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2005년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배 아나운서는 이듬해 SBS 공채 14기로 이적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