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마트, SK와이번스 1352억에 인수…"인천 연고지 유지"

 
신세계그룹 이마트에 매각된 프로야구단 SK 와이번스 엠블럼

신세계그룹 이마트에 매각된 프로야구단 SK 와이번스 엠블럼

 
신세계그룹 이마트가 프로야구단 SK 와이번스를 1352억 원에 인수한다.  
 
이마트는 26일 SK텔레콤이 소유한 SK 와이번스의 지분 100%를 이같이 인수하기로 하고 양해각서를 교환했다고 공시했다. 인수 가격에는 주식 1000억 원과 야구 훈련장을 포함한 토지·건물 평가액 352억8000만원이 포함됐다.  
 
이마트가 올 시즌 KBO리그에 참여하려면, KBO 이사회의 회원 자격 양수 승인을 받아야 한다. 이마트는 이 절차가 마무리한 뒤 다음 달 23일 정식 계약을 할 예정이다.  
 
신세계그룹이 SK 와이번스를 인수하면, KBO리그 40년 역사에서 기업 간 야구단을 양수·양도한 역대 여섯 번째 사례가 된다. 2001년 기아자동차가 해태 타이거즈를 인수한 이후 20년 만이다.
 
2000년 쌍방울 레이더스를 인수해 재창단한 SK 와이번스는 지난 20년간 네 차례 한국시리즈에서 우승하는 등 명문 구단으로 성장했다. 그러나 SK텔레콤이 신세계에 구단을 매각함에 따라 지난해를 끝으로 21년 역사를 마무리할 가능성이 커졌다.  
 
배영은 기자 bae.younge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