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사연, 이무송의 충격 발언에 "미안해" 폭풍 오열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노사연♥이무송 부부의 살 떨리는 '외딴섬 추격전'이 펼쳐진다.

 
이무송은 25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노사연과 따로살기 중 배를 두 번이나 타고 들어가야 하는 외딴섬에 터를 잡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무송은 연신 "나는 자유다"를 외치며 아무도 없는 해변을 거니는가 하면, 산에 올라가 텐트를 치는 등 혼자만의 자유를 만끽했다.
 
그러나 행복도 잠시 노사연이 '당신은 꽃사슴한테 벗어날 수 없어'라며 섬을 급습했다. 치밀한 작전을 세운 노사연은 포위망을 점점 좁히며 이무송과 뜻밖의 추격전을 펼쳤다. MC들은 "이무송 씨는 상상도 못 했겠죠?"라며 손에 땀을 쥐고 상황을 지켜봤다.
 
이들은 지난번보다 한층 더 깊어진 갈등의 골을 보여 보는 이들을 숨 막히게 했다. 두 사람은 지난 28년 동안의 결혼 생활을 돌아보며 상처받았던 순간들을 되짚었다. 대화를 하던 두 사람의 언성이 점점 높아지기 시작했고 급기야 이무송은 "그렇게 생각하면 결혼 생활이 지옥이 되는 거야"라며 살벌한 분위기를 고조시켜 MC들 모두 숨을 죽인 채 상황을 지켜봤다.
 
이어 두 사람은 오랫동안 묵혀둔 속마음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다. 노사연은 이무송이 결혼 28년 만에 처음 입 밖으로 꺼낸 충격적인 발언에 돌연 "당신한테 너무 미안해"라며 폭풍 오열하기 시작했다.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지.
 
방송은 25일 오후 10시.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