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서발전, 정보공개 종합평가 3년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한국동서발전(주)는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2020년 정보공개 종합평가’ 공기업 부문에서 ‘최우수등급’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0일(수) 밝혔다.
 

수요자 중심의 양질의 경영정보 제공으로 공공기관 정보공개 선도

정보공개 종합평가는 국민의 알권리 보장, 국민의 참여, 기관운영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 2020년도에는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교육청, 공기업 등 총 587개 기관을 대상으로 사전정보공표, 원문정보공개, 정보공개 청구처리, 고객관리 등 4개 분야에 대한 종합적인 처리 수준을 평가했다.
 
이번 평가는 시민단체 및 전문가 등 외부평가단이 평가를 실시하여 보다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진행됐으며, 공기업 경영평가에 반영하기 위해 2개년(2019~2020년)을 동시에 평가한 후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발표됐다.
 
동서발전은 부서별 정보공개 실무자 TF 운영과 부서간 협업을 통해 정보공개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이를 바탕으로 원문공개율 향상, 정보처리 지연건수 0건 등의 성과를 달성했다. 이러한 성과를 인정받아 정보공개 청구처리의 적정성, 사전정보공표, 비공개 세부기준 분야에서 만점을 받았다.
 
또한, 지난해 회사 홈페이지를 방문한 국민을 대상으로 사전정보에 대한 의견수렴과 목록별 이용 빈도를 분석하여 사전정보에 대한 접근경로를 간소화하였고, 복잡한 분류체계와 양적으로 많았던 정보항목을 이용자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재편함으로써 2018년도부터 2020년까지 3년 연속 ‘최우수등급’ 기관에 선정됐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정보공개를 더욱 활성화하여 공공서비스에 대한 국민 참여 확대와 공정하고 투명한 경영정보 제공에 최선을 다하고, 정보공개체계에 대한 지속적인 혁신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