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넷플릭스, 유료 가입 2억명 돌파…코로나 '집콕족' 대거 유입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 비하인드신. [사진 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 비하인드신. [사진 넷플릭스]

 
동영상 서비스(OTT) 넷플릭스 유료가입자가 2억명을 돌파했다. 
 
넷플릭스는 19일(현지시간) 실적 발표를 통해 지난해 글로벌 유료가입자 수가 전년 대비 3700만명 늘어난 2억360만명이라고 발표했다. 2017년 3분기 1억명을 넘어선데 이어 3년만에 2배로 증가한 것이다. 연간 가입자 증가수(3700만명) 역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넷플릭스의 폭발적 성장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OTT에 대한 수요가 증가한 덕분인 것으로 평가된다. 실제로 넷플릭스뿐 아니라 경쟁 OTT 서비스인 디즈니+나 HBO맥스 등도 가입자가 증가했다. 
 
지난해 가입자 증가 인원을 지역별로 보면 아시아의 성장세가 도드라졌다. 미국과 캐나다 등 북미가입자는 86만명에 불과했지만 아시아는 200만명에 달했다. 남미는 120만명이고 유럽·중동·아프리카를 합친 증가인원은 450만명이었다. 
 
장주영 기자 jang.joo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