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 무제한 와인파티 즐기는 ‘더 라운지 패키지’ 선보여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

 
 
부산 광안리에 위치한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은 라운지에서 탁 트인 바다전망을 감상하며 여유로운 하루를 보낼 수 있는 ‘더 라운지 패키지’를 3월 31일까지 선보인다.
 
더 라운지 패키지는 켄트 호텔의 최고층 15층에 위치한 스카이라운지에서 광안리 해수욕장과 광안대교의 화려한 전망을 만끽하며 하루 동안 조식, 티타임, 와인파티를 이용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패키지 혜택은 객실 1박, 스카이라운지 이용 혜택 2인(조식, 티타임, 와인파티)으로 구성됐다.
 
패키지에 포함된 스카이라운지 티타임은 오후 15시부터 17시까지 여유로운 오후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디저트와 음료가 무제한으로 제공된다. 메뉴는 얇은 조각을 겹쳐 만든 네모난 파이 ’빨미 까레’ 3종과 쿠키 3종(초코칩 쿠키, 버터 쿠키, 브라우니 쿠키), 초콜릿 2종(화이트 초콜릿, 다크 초콜릿), 마시멜로로 구성됐다. 음료는 독일 프리미엄 티 브랜드 ‘로네펠트’의 티 8종과 주스, 맥주가 제공된다.
 
저녁 18시부터 21시까지는 스카이라운지에서 아름다운 광안리의 야경을 배경으로 와인파티를 즐길 수 있다. 와인파티는 7종의 스페인 와인(레드 3종, 화이트 1종, 스파클링 3종)과 생맥주가 무제한 제공된다. 주중(월~금)에 방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는 켄트 호텔 광안리의 시그니처 레시피로 만든 ‘뱅쇼’도 함께 제공된다.
 
또 와인파티와 즐기기에 좋은 메인 플래터도 준비되며, 로즈마리 향이 더해진 풍부한 육즙과 부드러운 식감을 즐길 수 있는 ‘로스트 비프’가 제공된다. 오는 3월 1일부터는 제철 바지락을 이용한 프랑스 해산물 요리 ‘부야베스’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마리아주 안주와 달콤한 디저트도 준비된다.
 
이와 함께 설 연휴와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2월 11일부터 14일까지 스페셜 혜택을 추가로 제공한다. 스폐셜 혜택은 웰컴 칵테일과 미니 가나슈 초콜릿, 사랑하는 사람과 소중한 순간을 담을 수 있도록 즉석에서 사진을 찍고 인화해주는 포토 서비스를 제공한다.
 
더 라운지 패키지 가격은 주중 12만9000원, 주말 14만3000원부터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