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파트단지 70대 바바리맨, 20대 여성에 붙잡히자 한일은

일러스트=김회룡 기자

일러스트=김회룡 기자

아파트단지에서 음란행위를 하고 달아나던 중 붙잡히자 폭력을 행사한 7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는 19일 A씨(70)를 공연음란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0시 40분쯤 안양시 동안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20대 여성 B씨에게 접근한 뒤 신체 특정 부위를 노출했다. B씨는 범행 뒤 달아나려 하던 A씨를 붙잡았고, A씨는 벗어나기 위해 B씨의 배를 발로 걷어차고 얼굴을 때렸다. A씨는 행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게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혐의를 대체로 인정하고 있다"며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