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변창흠 "정부 믿으면 집값 안정"…野 "김현미대책, 시장 참혹"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왼쪽)가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취임 인사차 방문한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과 환담을 나누고 있다. 오종택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왼쪽)가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취임 인사차 방문한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과 환담을 나누고 있다. 오종택 기자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이 19일 "부동산 정책 변경을 걱정하는 분이 많으시고 (집값 상승에) 고통받는 분도 많다"며 "정부를 믿으면 주택가격이 안정되고 주거 수준이 높아진다는 믿음을 주려 한다"고 밝혔다. 취임 인사차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찾은 자리에서다. 
 
변 장관은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회견 발언 중 '공급 확대'를 공언한 내용을 옮기며 "충분한 물량을 공급해 불안감을 없애고 신뢰를 주기 위한 방안을 만드는 데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주 원내대표는 "기존 정책을 연장하면 성공할 수 있겠느냐"고 지적했다. 김현미 전 장관이 '24차례 대책'을 내놨지만, 집값 안정화에 실패했다는 점을 상기한 셈이다. 동석한 같은 당 송석준 의원도 "그동안 김현미 전 장관이 열심히 했지만, 시장은 참혹할 정도"라고 거들었다. 
 
주 원내대표는 변 장관에게 "꼭 좀 제대로 해서 부동산 가격을 잡고 성공한 장관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