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글, 코로나 백신 '가짜정보' 대응에 33억 지원

구글의 백신 허위정보 대응 공개 기금 소개 내용.

구글의 백신 허위정보 대응 공개 기금 소개 내용.

구글이 코로나19 백신 가짜 정보를 바로잡는 활동을 지원한다.  

 
구글이 코로나19 백신 관련 허위정보를 바로잡는 전 세계 뉴스룸을 돕기 위해 300만 달러(약 33억원) 규모의 ‘백신 허위정보 대응 공개 기금’을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구글 뉴스 이니셔티브는 전 세계적으로 관심이 높은 코로나 백신 접종 및 면역 형성 관련 정보를 보다 사실 기반으로 검증하는 저널리즘 프로젝트 당 최대 100만 달러(약 11억원)를 지원한다.  
 
구글 측은 “이를 통해 시민과 독자가 검증되지 않은 백신 허위정보 및 오보에 노출되는 사례를 방지하고, 사실 기반의 백신 관련 저널리즘을 널리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영리와 비영리, 디지털, 인쇄, 방송 등 매체 성격에 상관없이 모든 공식 및 비공식 뉴스 조직이 뉴스룸 단독으로 기금을 신청할 수 있고, 여러 조직이 협력 프로젝트를 꾸려 기금을 신청할 수도 있다.  
 
단, 그간 팩트체크 등을 통해 허위정보를 공식적으로 검증해왔거나, 이런 활동을 지속해온 기관이 협업 프로젝트에 포함된 경우에만 가능하다.
 
구글 뉴스 이니셔티브는 학문적 연구에 기반을 둔 협업 프로젝트 팀과 달성 목표지표가 명확한 프로젝트를 우선으로 선정하며, 컨소시엄이나 백신 전문가 및 면역학자 등과의 공동 연구 사례와 같이 여러 조직의 협력 프로젝트에 선정 우선순위를 둘 예정이다.
 
이번 지원 기금은 오는 2월 1(월) 오후 4시 59분(한국시각)까지 신청 가능하며, 영문 지원서 제출만 가능하다. 또한, 지원 기금을 수령한 날로부터 12개월 내에 프로젝트를 완료해야 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