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文대통령 “감사원 원전 감사, 정치적 목적이라 생각 안해”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2021 신년 기자회견'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2021 신년 기자회견'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월성 원전 1호기 조기폐쇄 결정과 관련한 감사원의 감사에 "정치적 목적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18일 오전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월성 원전에 대한 지난번 1차 감사는 국회 상임위원외의 감사 의결 요청에 따라 이뤄진 것이고, 이번의 감사는 공익감사청구가 있었기 때문에 그에 따라서 최소한의 범위에서 감사 이뤄진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감사원의 감사가 정치적 목적의 감사라고 생각하지 않고, 정치적 목적으로 감사해서도 안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또 검찰 수사에 대해서도 "감사원으로부터 이첩된 데 따라서 이뤄진 것이지, 그 이상으로 정치적 목적의 수사가 이뤄졌다고 생각 안 한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또 "감사원의 독립성과 검찰의 중립성을 위해서 감사나 수사에 일절 개입하지 않는다는 원칙은 지금까지 철저하게 지키고 있다고 자부한다"고 말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최재형 감사원장에 대한 현재의 평가를 묻는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다. 문 대통령은 2018년 1월 최 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면서 "스스로 자신을 엄격히 관리해 오셨기 때문에 감사원장으로 아주 적격인 분이시다. 잘 부탁드린다"고 당부한 바 있다.
 
홍주희 기자 honghong@joon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