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갤럭시아에스엠, 테크노짐과 손잡고 헬스케어시장 진출

스포츠마케팅 전문기업 갤럭시아에스엠이 세계 1위 피트니스 업체 테크노짐과 손잡았다.
 
갤럭시아에스엠은 '테크노짐과 국내 독점 총판계약(B2B)을 체결하고 1월부터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테크노짐은 37년 역사의 최고급 프리미엄 장비업체다. 이탈리아 기업으로 생체역학 및 인체공학을 고려한 디자인이 강점이다. 9365억원의 매출액(2019년)을 기록했고, 세계 15개국 지사와 130개국 해외 총판을 보유하고 있다.
 
2018년에는 평창 동계올림픽 공식 피트니스 장비 후원사로 참여했고, 2021년 도쿄 올림픽까지 총 8회에 걸쳐 올림픽 공식 장비 공급 후원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갤럭시아에스엠은 헬스케어 시장에 본격 진출하며 국내 피트니스 시장을 한 단계 도약시킨다는 계획을 세웠다. 호텔, 피트니스 센터, 기업, 병원, 대학, 프로 구단 등 기존 판로 외에도 재개발 및 재건축 단지 커뮤니티센터 시장을 개척한다는 전략이다.
 
이반석 대표는 "갤럭시아에스엠은 스포츠 선수 매니지먼트, 국내외 스포츠 방송 중계 및 각종 스포츠 이벤트 사업을 펼치며 스포츠 마니아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안겨주기 위해 지속 노력해 왔다. 이번 테크노짐과의 계약은 헬스케어 시장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