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골대 불운' 토트넘, 풀럼과 1-1 무승부

연합뉴스

연합뉴스


손흥민이 침묵했고, 토트넘은 승리하지 못했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풀럼과 경기에서 1-1 무승부에 그쳤다.

승점 1점을 확보한 토트넘은 승점 30점을 기록, 6위에 머물렀다. 

손흥민은 선발 출전했고,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지만 골을 터뜨리지는 못했다. 회심의 슈팅은 상대 골키퍼 선방에 막혔고, 후반 26분 슈팅은 골대를 맞는 골대 불운까지 겪었다. 

토트넘은 전반 25분 해리 케인의 선제골로 앞서나갔다.  케인은 세르히오 레길론의 왼쪽 측면 크로스를 골지역 정면으로 달려들며 헤딩으로 풀럼의 골그물을 흔들었다.

토트넘은 이 골을 지키지 못하고 후반 29분 동점골을 내줬다. 풀럼 이반 카발레이가 골대 정면에서 헤딩으로 마무리 지었다. 결국 두 팀은 승부를 가리지 못한 채 1-1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최용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