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숙명여대 2021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 마감 ‘3.98 대 1’

숙명여자대학교(총장 장윤금)는 11일(월) 마감한 정시모집에서 가·나군 전형 전체 777명 모집에 3,095명이 지원해 3.98 대 1의 최종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지원 경쟁률(3.85)에 비해 소폭 상승한 것이다.
 
체육교육과, 무용과, 음악대학, 미술대학을 모집하는 가군 일반학생전형에서는 177명 모집에 827명이 지원하여 4.67 대 1을 기록했다. 모집단위별로는 미술대학 공예과가 17명 모집에 159명이 지원하여 9.35 대 1로 최고경쟁률을 기록했으며, 회화과(서양화)가 7.57 대 1로 그 뒤를 이었다.
 
인문계, 자연계를 모집한 나군 일반학생전형에서는 564명 모집에 2,155명이 지원하여 3.82 대 1의 최종 경쟁률을 보였다. 모집단위별로는 자연계에서 통계학과(국어-수학(나)-영어-사탐)가 14.25 대 1로 최고경쟁률을 기록했고, 인문계에서는 가족자원경영학과가 20.67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외에도 글로벌서비스학부-글로벌협력전공이 9.00 대 1, 사회심리학과 6.00 대 1을 기록했으며, 소프트웨어학부-컴퓨터과학전공(국어-수학(나)-영어-탐구), 문헌정보학과 경쟁률이 각각 5.75 대 1, 5.22 대 1의 높은 수준으로 마감했다.  
 
예·체능계(가군 - 체육교육과, 무용과, 음악대학, 미술대학) 실기시험 및 면접시험은 오는 14일(목)부터 19일(화)까지 진행한다. 모집단위별로 진행되며 자세한 일정은 1월 13일(수)부터 입학처 홈페이지를 참고하길 바란다. 정시모집 가·나군의 모든 전형에서 최초합격자는 2월 1일(월) 17시에 발표를 하며 등록은 2월 8일(월)부터 2월 10일(수) 16시까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