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백파더' 백종원과 함께라면 '요린이'도 오므라이스 달인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

 
 
‘백파더’ 백종원이 누구나 따라 하기 쉬울 초간단 오므라이스를 소개한다.  
 
오늘(9일) 오후 5시 90분 동안 생방송 되는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에서 ‘백파더’ 백종원과 ‘양잡이’ 양세형이 ‘요린이’들과 함께 오므라이스에 도전한다.
 
윤기 가득 볶음밥에 지단 옷이 더해진 먹음직스러운 모양새로 남녀노소 좋아하는 오므라이스. 하지만 밥을 먼저 볶고 지단을 따로 만들어야 하는 복잡한 과정 때문에 쉽게 도전하기 어려웠던 것이 사실. ‘백파더’ 백종원은 이런 걱정이 필요 없는, 마법 같은 오므라이스 레시피를 소개할 예정이다. ‘떡국’ 편에 이어 간편하게 지단을 부치는 방법을 알려주는 것은 물론 잘 만든 지단으로 볶음밥을 예쁘게 감쌀 수 있는 꿀팁까지 전수한다.
 
생방송 90분 동안 펼쳐지는 ‘요린이’들의 예측불허한 꿀잼 포인트와 ‘백파더’ 백종원, ‘양잡이’ 양세형 그리고 ‘타이머밴드’ 노라조, ‘댓글유’ 유병재까지 색다른 웃음을 선사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오므라이스’ 편에서는 어떠한 재미를 선사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오늘 오전 10시 45분 방송되는 ‘백파더 편집판’에서는 최초로 하루에 두 번 생방송을 진행한 김치 편이 방송된다. ‘백파더 편집판’ 김치 편은 시간에 쫓기는 백종원과 ‘요린이’들이 과연 김치 담그기에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