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영선 "올해 프로토콜 · 구독경제 생태계 구축할 것"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올해의 부처 중요 사업으로 '프로토콜 경제' 정착을 꼽았다.
 
박 장관은 7일 영상으로 진행된 경제계 신년인사회에서 "올해 중요한 사업은 '프로토콜 경제'를 정착시키는 것"이라며 "플랫폼 경제의 독점화와 양극화를 해소하고 더불어 잘사는 공정 경제 생태계가 우리 사회에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프로토콜 경제는 박 장관이 지난해부터 주장해 온 것으로 참여자들이 자유롭게 일정한 규칙(프로토콜)을 만들어 참여하는 개방형 경제를 뜻한다. 정보를 손에 쥔 중개업자가 주도하는 플랫폼 경제 대신 개별 경제주체가 주체적으로 활동할 수 있게 한다는 것이다. 
 
박 장관은 또 올해 소상공인 분야에서 '구독경제' 생태계를 만들겠다고도 했다. 그는 "마치 우유나 신문을 구독하듯이 소상공인 제품을 구독해서 고정적인 수입과 고객이 확보될 수 있도록 구독경제를 적극 펼쳐 소상공인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주영 기자 jang.joo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