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귀호강 끝판왕 온다…'팬텀싱어 올스타전', 26일 첫방

'팬텀싱어 올스타전'

'팬텀싱어 올스타전'

대한민국 최고의 크로스오버팀들이 총출동하는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이 26일 오후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이날 전파를 탈 '팬텀싱어 올스타전'은 대한민국에 크로스오버 음악 신드롬을 일으킨 '팬텀싱어' 최강팀들이 자존심을 건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시즌 1, 2, 3 결승에 진출했던 포르테 디 콰트로, 인기현상, 흉스프레소, 포레스텔라, 미라클라스, 에델 라인클랑, 라포엠, 라비던스, 레떼아모르 등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9팀이 총 출동해 매주 최고의 무대를 선보인다.  
 
'팬텀싱어 올스타전'은 화요일 밤에 편성됐다. 월요일 밤에 방송되고 있는 '싱어게인'에 이어 화요일도 귀호강 음악들로 채울 예정이다.
 
제작진은 "재미와 감동 지수를 높여 한층 더 쉽고 편안해진 음악으로 안방 1열에 고품격 귀호강 라이브 음악쇼를 선사한다. 기존 팬텀싱어 경연에선 볼 수 없었던 대중적이고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이는 것은 물론이고, 오직 '팬텀싱어 올스타전'에서만 볼 수 있는 '따로 또 같이' 음악의 정수를 보여 주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