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맨유, 애스턴 빌라 꺾고 10G 무패… 리버풀과 승점 동률

AP=연합뉴스 제공

AP=연합뉴스 제공

 
10경기 연속 무패를 질주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선두 리버풀과 승점 차 없는 2위를 지켰다.
 

맨유는 2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7라운드 애스턴 빌라와 홈 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2연승을 달린 맨유는 지난해 11월 7일 에버턴전부터 이어진 정규리그 무패 행진을 10경기(8승 2무)로 늘렸다.  
 

맨유는 승점 33으로 리버풀(승점 33·골 득실 +17)과 같아졌지만 골 득실(+9)에서 밀려 2위. 대신 3위 레스터시티(승점 29·골 득실 +9)와 승점 차는 4점으로 벌렸다. 애스턴 빌라는 승점 26에 머물며 6위에 그쳤다. 5위 첼시부터 10위 웨스트햄까지 승점이 모두 26으로 경쟁이 치열한 상황이다.
 

전반 40분까지 득점을 올리지 못하던 맨유는 에런 완-비사카가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앙토니 마르시알이 머리로 밀어 넣으며 선제골을 뽑아냈다. 애스턴 빌라가 후반 13분 베르트랑 트라오레의 동점 골로 균형을 맞췄지만, 페널티킥 기회를 얻은 맨유는 키커로 나선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침착하게 골을 성공시키며 2-1로 승리했다.
 
한편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11골을 넣은 페르난데스는 손흥민(토트넘),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와 함께 EPL 득점 공동 2위로 올라섰다.

 
김희선 기자 kim.he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