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땅스부대찌개, 안양시에 500만원 상당 식사권 기탁

3인분 9,900원 땅스부대찌개(주식회사 티에스푸드, 대표이사 정경문)는 장기화된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도움을 주고자 500만 원 상당의 식사권을 29일 안양시에 기탁했다.
 
땅스부대찌개 관계자는 "1년간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식사 지원이 매우 어려워졌다"며, "집에서 쉽게 조리할 수 있는 땅스부대찌개가 이러한 분들께 도움이 될 것이라 여겨 식사권 기탁을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어느 때보다도 시린 겨울에 잠시나마 집에서 먹는 식사 한 끼의 따뜻함을 어려운 분들과 함께 나눌 수 있길 바란다"고 소회를 밝혔다.
 
땅스부대찌개는 지난 6월 저소득 가정 어린이를 위해 부대찌개 1000인분을 지원한 바 있으며, 이번 12월은 500만원 상당의 식사권을 기부하는 등 사회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땅스부대찌개는 앞으로 주변 이웃들에게 따뜻한 한 끼를 제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