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동구, 행안부 ‘2020년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우수기관 선정

인천시 남동구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0년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28일 구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전국 243개 지자체의 지역 혁신 사례에 대해 공개 모집을 통해 선발된 국민·전문가 평가와 대국민 투표를 병행해 최종 62개 지자체를 우수기관으로 선정했으며, 이 가운데 자치구는 남동구를 포함한 18개 기관이 뽑혔다.
 
남동구는 올해 상반기부터 협업 활성화 운영 계획, 일하는 방식 개선 추진 계획, 사회적 가치 실현 추진 계획, 혁신 실행 종합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하고, 매월 협업과 혁신행정 추진 우수부서를 선정·격려하는 등 구정 전반에 걸쳐 적극적인 혁신 행정을 추진해 왔다.
 
그 결과 장기 휴관 중인 남동타워를 청년미디어타워로 재조성,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에 화상수출상담회 지원, 전국 최초 비대면 실시간 온라인 건강프로그램 운영, 대형폐기물 무인결제시스템 키오스크를 설치, U-도서관 서비스 구축을 통한 스마트 도서관 개관 등의 성과를 이뤘다.
 
이강호 구청장은 지난 7월 취임 2주년 구정성과 공유회를 통해 혁신행정을 통한 다방면의 최초 시행 우수 사업들을 소개하고, 하반기 사회적 가치 실현 목표 중 하나인 ‘같이에 가치를 더하다’를 강조했으며 지난달에는 신규 직원들과 혁신회의를 개최하며 수평적 소통에 따른 혁신행정 방향을 논의하기도 했다.  
 
이 구청장은 이런 노력을 통해 최근 인천시 지자체장 중 최초로 (사) 한국공공자치연구원과 지역정책연구포럼에서 주관하는 올해의 지방자치 최고경영자(CEO)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으며, 구는 지난 7월 행정안전부 주관 주민생활 확산 지원 사업 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혁신인증패를 수상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