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학생 취업 희망 직업 1위는 공무원…"연봉보다 안정성"

대학생 취업 희망 직업 설문 결과. 잡코리아 제공

대학생 취업 희망 직업 설문 결과. 잡코리아 제공

국내 대학생들이 취업을 희망하는 직업 1위가 공무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대학생 974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조사 결과, 향후 취업하고 싶은 직업군 1위는 '공무원(18.3%)'으로 집계됐다.
 
'관리·사무직 종사자'가 14.9%의 응답률로 2위에 올랐으며, 3위는 '개발자·빅데이터 엔지니어 등 IT 관련직(12.9%)'이 차지했다. '변호사, 의사 등 전문직(11.4%)'과 '서비스업 종사자(11.2%)', '연구직 종사자(8.4%)', '유튜버 등 크리에이터(8.1%)', '금융권 종사자(7.8%)' 등이 뒤를 이었다.
 
대학생들은 해당 직업군 취업을 희망하는 이유로 '내가 꼭 하고 싶은 일이어서(31.1%)', '안정적인 직업이어서(27.7%)'를 꼽았다. '현실적으로 이룰 수 있는 목표 같아서(18.2%)', '전문성을 갖춘 직업이어서(13.4%)' 등의 답변도 있었다.
 
또 직업 선택 시 중요하게 선택하는 기준이 무엇인지 묻자 '직업의 안정성(40.1%)'이 '높은 연봉 수준(32.3%)'을 제치고 1위를 기록했다. '워라밸이 좋은지(31.9%)', '내가 하고 싶은 일인지(23.4%)', '전문성이 있고 발전할 수 있는지(21.3%)' 등도 대학생들이 직업 선택 시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준이었다.
 
정길준 기자 jeong.kiljh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