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시트 전문 브랜드 폴레드, 8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카시트 전문 브랜드 폴레드가 업계 최초 약 80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현대자동차 사내 스타트업으로 출발한 폴레드는 지난 2019년 독립기업으로 분사한 지 약 1년 만에 총 6개의 투자사로부터 80억 원의 투자 유치를 성공한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폴레드는 높은 제품 안전성을 기반으로 유의미한 매출 성과를 달성하고 있는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아 코오롱인베스트먼트, 포스코기술투자, 엘앤에스벤처캐피탈, 슈미트, 메가인베스트먼트, DSC인베스트먼트로부터 투자 유치를 이끌어냈다.
 
이번 유치는 카시트 업계를 통틀어 최대 투자 유치액으로, 유아용품 시장 진출 스타트업 가운데 전례를 찾아보기 힘든 케이스이다.
 
이를 기점으로 향후 높은 상품성을 갖춘 다양한 시제품을 출시하여 국내 프리미엄 유아용품 시장 및 글로벌 시장 공략에 가속 페달을 밟을 예정이다. 또한 유아용품 시장 선도 기업으로서 확고한 입지 구축을 위해 제품 연구개발(R&D) 분야에도 집중 투자할 방침이다.
 
코오롱인베스트먼트 관계자는 "최근 유아용품 관련 규제가 갈수록 심화되어가고 있는 가운데 소비자 효익과 편익 증진을 목표로 고객 안전을 위한 제품 라인업을 성공적으로 시장에 선보이며, 두터운 신뢰도와 더불어 그 사업성을 높이 평가받고 있는 폴레드의 가능성에 주목했다"고 말문을 열며 "다양한 분야의 우수 인재 양성을 통해 제품 개발뿐만 아니라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을 통해서도 높은 소비자 만족도를 이끌어내며 균형 잡힌 발전을 이루어가는 기업이라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한편 폴레드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다수의 국내 기업들이 해외 시장 진출에 난항을 겪고 있는 상황임에도 폴란드, 싱가폴, 태국에 신규 수출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러한 가시적인 성과에 힘입어 현재 고급화를 지향하며 고속 성장 중인 중국 유아 시장을 공략, 중국 현지 온・오프라인 판매망 확보에 집중하고 있다.
 
관계자는 "이번 투자유치로 인해 폴레드 미래 성장 동력에 날개를 달게 되었으며 신사업 확장 속도가 가속화될 전망이다"라고 전하며 "국내 시장 경쟁력을 더하여 탄탄한 내실 성장을 이루고, 이를 바탕으로 혁신적 성과를 이루어 최종적으로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