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싸움 중 쓰러진 남성 모텔 방치해 숨지게 한 20대 구속

술자리에서 다툼을 하다 쓰러진 상대를 모텔로 데려가 방치해 놓고 빠져나온 20대가 구속됐다. 중앙포토

술자리에서 다툼을 하다 쓰러진 상대를 모텔로 데려가 방치해 놓고 빠져나온 20대가 구속됐다. 중앙포토

술자리에서 벌어진 다툼으로 쓰러진 20대 남성을 모텔에 데려가 방치해 숨지게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다.
 
부산 부산진경찰서는 폭행치사 혐의로 A씨(24)를 구속 송치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0월 14일 오후 11시 40분께 부산진구의 한 주점 인근에서 20대 남성 B씨와 몸싸움을 벌이다 B씨가 의식을 잃자 인근 모텔로 옮긴 후 방치해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술자리에는 모두 5명이 모였다. A씨와 B씨는 처음 본 사이였다고 한다. 이날 A씨는 B씨가 반말을 한다는 이유로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툼 중 뒤로 넘어진 B씨는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이후 A씨 등 술자리 일행 4명은 B씨를 인근 모텔로 옮겼다. 이후 A씨 일행은 별다른 조치 없이 모텔을 떠났고 다음날 오전 11시쯤 모텔에 도착한 B씨 여자친구가 B씨를 발견했으나 이미 숨진 뒤였다.  
 
경찰은 A씨 외 나머지 술자리 일행에 대해서도 혐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수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B씨 상처와 범행 관련성이 인정된다는 국과수 의견이 있었다”며 “구속한 A씨와 다른 참고인의 혐의 여부도 수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