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리포터 독점공개, 서비스개편…토종 OTT, 넷플릭스에 도전

크리스마스, 연말연시에도 코로나19로 인해 '집콕'하는 이들을 공략하기 위해 토종 OTT 업체들이 콘텐트 보강, 서비스 개편에 나섰다. [픽사베이]

크리스마스, 연말연시에도 코로나19로 인해 '집콕'하는 이들을 공략하기 위해 토종 OTT 업체들이 콘텐트 보강, 서비스 개편에 나섰다. [픽사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를 '집콕' 모드로 보내야할 이들을 겨냥해, 토종 인터넷 동영상 서비스(OTT) 업계가 콘텐트를 대폭 보강하고 요금제를 개편하는 등 이용자 끌어모으기에 나섰다.  
 
국내 OTT 플랫폼인 왓챠는 지난 1일부터 메인 화면에 '넷없왓있(넷플릭스에는 없고 왓챠에는 있다)'이라는 문구를 띄우고 넷플릭스에 정면 승부를 걸었다.  
 

왓챠, '넷없왓있' 내걸고 해리포터 시리즈 전편 공개

왓챠의 승부수는 '해리포터' 시리즈다. 첫편인 '해리 포터와 마법사의 돌'부터 마지막 편인 '해리 포터와 죽음의 성물 1·2'까지 전체 8편을 모두 제공한다. 월 구독료(1만2900원)를 내면 프로그램별 구매없이 전편을 시청할 수 있다.  
 
해리포터 시리즈는 영국의 작가 조앤 K.롤링이 쓴 소설을 바탕으로 영화화한 것으로, 세계적으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국내 OTT 플랫폼에서 해리포터 시리즈가 공개된 것은 왓챠가 최초다. 해리포터 외에도 '미션 임파서블' '007' '반지의 제왕' 시리즈도 제공한다.  
 
왓챠가 이달 1일부터 해리포터 시리즈 전편을 제공하고 있다. [왓챠 화면 캡쳐]

왓챠가 이달 1일부터 해리포터 시리즈 전편을 제공하고 있다. [왓챠 화면 캡쳐]

웨이브는 오리지널콘텐트, 티빙은 요금제 개편

웨이브는 오리지널 콘텐트와 독점 해외 시리즈 등 공격적인 콘텐트 투자로 이용자 끌어모으기에 나섰다. 현재 웨이브 오리지널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복수해라' '바람피면 죽는다' 등을 독점 제공 중이다. 해외 시리즈 가운데 '파고' '블라인드 스팟' 등 인기작은 웨이브가 최초 공개했다. 또 '개인화 및 추천 기능'을 강화하는 등 사용자 환경도 개편했다.  
 
티빙은 요금제를 개편해 가입자 편의를 높였다. 기존에는 방송·영화 등 장르별로 이용권을 따로 구매해야 했는데 '통합 요금제'로 바꾼 것이다.  
 
새로운 요금제는 베이직·스탠다드·프리미엄 등 세가지다. 베이직은 동시 시청 1회선·HD화질(7900원), 스탠다드 2회선·FHD화질(1만900원), 프리미엄 4회선· FHD화질(1만3900원이다. 기존 요금제인 티빙무제한은 베이직으로, 무제한플러스·무비프리미엄은 프리미엄으로 변경된다.
 
허승 왓챠 이사는 "결국 OTT 플랫폼 경쟁은 양질의 서비스와 다양한 콘텐트가 관건"이라면서 "국내 OTT가 서비스 개선과 함께 차별화된 콘텐트를 지속적으로 공급한다면 글로벌 OTT에 일방적으로 밀리지 않고 소비자의 선택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형수 기자 hspark9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