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결대학교 대학일자리개발처 ‘진로 3대 검사 프로그램’ 운영

성결대학교 대학일자리개발처는 2020년 3월부터 12월까지 통합역량개발시스템을 통해 재학생과 지역청년에게 진로3대검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진로개념 및 직무역량이 점점 더 중요해지는 시기에 진로에 대해 고민을 시작하는 학생들이 진로3대검사(1단계-진로적성검사, 2단계-직업기초역량단, 3단계-목표직업탐색, 목표기업탐색, 목표가치선정)를 통해 본인의 적성, 흥미, 성격 등을 알아보고 진로개념을 확립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이번 프로그램은 학생들 스스로 자신의 직업적 흥미와 적성, 가치 등에 대하여 단계별로 생각해 보는 기회를 제공하고, 저학년부터 고학년까지 학년별로 체계적인 취업 전략을 세울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계획하였다.
 
이에 따라 성결대학교 대학일자리개발처는 현재(2020년 12월 01일 기준)까지 1단계-1425건, 2단계-1323건, 3단계 1420건으로 총 4,168건을 달성했으며, 앞으로도 재학생 모두가 진로3대검사를 활용하여 진로 탐색 및 설정, 취업준비에 있어서 자기 주도적으로 계획·실천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준서 대학일자리개발처장은 “자신의 여러 가능성을 고려할 수 있는 진로고민을 시작하는 시점이 진로설정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큰 만큼 3대검사의 지원을 통해 진로를 자기주도적으로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