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현뉴타운 ‘마포 프레스티지 자이’ 단지 내 상가, 일부잔여호실 선착순 분양 실시


내년 3월 1,694가구 입주를 앞둔 아현뉴타운의 ‘마포 프레스티지 자이’가 단지 내 상가 분양을 성공리에 완료했고, 잔여호실 중 일부호실과 회사보유분을 특별임대 중에 있다.
 
일명 ‘강북로또’로 불리기도 한 해당 아파트는 염리3구역을 재개발하여 역세권, 교육인프라, 녹지 공간, 교통, 생활 인프라가 우수한 직주근접형 단지다.
 
북쪽으로는 지하철 2호선인 이대역과 아현역이 지나고 동쪽으로는 5호선인 애오개역과 공항철도, 경의중앙선 등을 이용할 수 있는 공덕역이 위치하며, 일대에 신촌로, 마포대로, 강변북로 등이 형성되어 교통망이 우수하다. 또한 광화문, 종로, 여의도, 상암 디지털미디어 시티(DMC) 등 중심상업지구로서 우수한 입지 환경을 갖추고 있다.
 
또한, 해당 아파트 일대는 연세대, 이화여대, 서강대, 홍익대 등 명문대학교와 한서초부터 숭문중·고(자율형 사립고), 서울여중·고 등이 인접해 교육환경이 우수하고, 신촌 현대백화점과 CGV, 신촌세브란스병원 등 생활 인프라도 돋보인다.
 
단지 내 상가 분양 관계자는 “강북 대표 중산층 주거지역이 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단지 내 상가의 입주민 소비력도 배후 수요로 기대할 만하다”라며 “이대역 도보 3분, 대흥역 도보 10분의 역세권으로 30, 40대 직장인이 선호하는 초역세권 아파트도 장점”이라고 전했다.
 
이 아파트는 지하 5층에서 지상 27층, 18개 동 규모로 상가면적은 9,566.57㎡에 103개 점포로 구성된다. 현재 아현뉴타운 전체는 막바지 완성 단계에 들어갔으며, 뉴타운 내 보행공간과 휴식공간을 유기적으로 연계한 그린 네트워크가 구축돼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생활권으로 거듭난다.
 
특히 아현뉴타운의 중심축에 속하는 마포 프레스티지 자이와 함께 마포래미안푸르지오, 아현2구역, 신촌그랑자이 등이 모여 일종의 미니신도시로서 파급 효과를 가질 수도 있을 전망이다.
 
마포 프레스티지 자이 단지 내 상가 분양, 임대에 관련된 더욱 자세한 사항은 이 아파트 인근에 위치한 분양홍보관에 문의하면 된다.

윤근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