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낙연 "안정성 확보되면 백신 사용 승인 앞당길 것"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오전 경북 안동시 풍산읍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찾아 코로나19 백신 생산현황 점검에 앞서 열린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뉴스1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오전 경북 안동시 풍산읍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찾아 코로나19 백신 생산현황 점검에 앞서 열린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안정성이 확보되면 백신 사용 승인을 최대한 앞당기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생산 현황 점검차 경북 안동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찾아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공장 관계자들과 간담회에서 "코로나19가 다시 확산하면서 치료제와 백신에 대한 사람들의 욕구가 훨씬 더 증폭되고 있다"며 "치료제는 국내에서도 개발이 어느 정도 진행돼 연내에 조건부 사용 승인 신청까지는 갈 것 같다"고 했다.
 
이어 "그러나 백신은 치료제보다 더 높은 안전성을 요구하는 데다, 효과와 함께 보관이나 유통과정의 문제, 가격 문제 등도 있다"며 "그런 것을 듣고자 왔다"고 방문 목적을 설명했다.
 
이 대표는 간담회 후 백신 연구시설을 살펴보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