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쿄올림픽 연기로 日 3조원 추가비용 발생

도쿄올림픽이 1년 연기되면서 발생한 추가 비용이 2940억엔(약 3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계산됐다.  
도쿄에 세워진 오륜기. AP=연합뉴스

도쿄에 세워진 오륜기. AP=연합뉴스

 
5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전날 일본 정부의 하시모토 세이코(橋本聖子) 올림픽담당상과 고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 도쿄도(東京都) 지사, 모리 요시로(森喜朗) 대회 조직위원장은 회담을 갖고 추가 비용 분담 문제를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산출된 올림픽 연기 및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책을 위해 필요한 경비가 2940억엔이었다.  
 
이 비용은 도쿄도가 1200억엔(약 1조2500억원), 조직위가 130억엔(약 1조750억원), 정부가 710억엔(약 7400억원)을 각각 부담하기로 했다.  
 
도쿄올림픽은 올해 7월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내년 7월로 연기됐다.  
 
올림픽 개최 연기에 따른 추가 비용 중 960억엔(약 1조 원)은 코로나19 대책을 위해 필요한 비용이다.  
 
지난해 12월까지 도쿄올림픽 개최 비용에는 모두 1조 3500억엔(약 14조 1000억원)이 쓰였지마 1년 연기로 인해 총 개최 비용이 1조6440억엔(약 17조1600억원)으로 늘게 됐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