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카오 라이언 전무 중국 간다…알리바바와 손잡고 현지 공략

카카오프렌즈 인기캐릭터 라이언. [사진 카카오]

카카오프렌즈 인기캐릭터 라이언. [사진 카카오]

 
라이언, 어피치 등 카카오프렌즈 인기 캐릭터가 중국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한다.
 

카카오는 중국 알리바바 디지털미디어&엔터테인먼트그룹 계열사인 알리피시와 카카오프렌즈 마스터 라이선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카카오프렌즈 지식재산(IP)에 관한 상품 기획 및 개발, 유통과 마케팅 등에 대한 권한을 위임하는 내용이다. 알리피시는 알리바바 계열사로 IP 사업을 총괄하고 있다. 일본의 포켓몬스터, 건담 등 유명 IP 라이선스 사업을 하고 있다.  
 
카카오는 알리피시와 협업을 통해 타오바오, 티몰, 알리익스프레스 등 알리바바의 다양한 전자상거래 플랫폼에서 카카오프렌즈 상품을 유통할 계획이다. 또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현지화해 상품을 개발하고 중국 제조업체와 협력상품 개발에도 나선다. 국경절, 광군제 등 중국 최대 쇼핑 행사와 중국 3대 뮤직 페스티벌에도 참가할 예정이다.
 
카카오는 지난 2018년 중국 법인 설립 이후 상하이, 대만 등에 카카오프렌즈 팝업 스토어를 운영하는 등 현지 시장 개척에 공을 들여왔다. 고디바(GODIVA), KFC 등의 글로벌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상품을 선보였다. 이번 알리피시와의 협약으로 중국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권승조 카카오 IP부문 책임자는 “알리피시와의 협력은 중국 시장 내 카카오프렌즈의 인지도와 경쟁력을 한층 높일 것”이라며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민제 기자 letmein@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