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래퍼 이영지, 늦잠으로 수능 못봤다…"성적 깔아주려 했는데 아쉬워"

'고등래퍼3' 우승자 이영지. [사진 Mnet]

'고등래퍼3' 우승자 이영지. [사진 Mnet]

2021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를 예정이었던 래퍼 이영지(18)가 수능을 보지 못한 사연이 공개됐다.
 
이영지는 3일 오전 10시 30분쯤 인스타그램에 "긴장해서 늦게까지 작업하다가 알람 다 못 듣고 지금 일어난 거 실화입니다"라며 수능을 보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올타임 레전드 인생. 이런 저도 잘 먹고 잘 산다. 여러분 너무 낙심하지 마세요. 님들 진짜 최고"라며 수험생들을 응원했다.
 
이영지는 또 "사문(사회문화) 못 깔아드려서 죄송합니다"라며 "다들 위로해주시는데 저는 공부를 안 했기 때문에 갔어도 하루종일 조삼모사 권법만 썼을 거라 괜찮다"고 했다. 그러면서 "아쉽지 않다. 오히려 가서 성적 깔아주려 했는데 그걸 못해서 아쉽다"며 "열심히 공부하신 님들만 좋은 성과 얻으시면 됨"이라고 덧붙였다.
 
2002년생으로 올해 고3인 이영지는 이날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 응시할 예정이었다. 이영지는 전날 수험표를 공개하며 "님들 2020 수능 만점자 인터뷰 미리 하실 분" 이라고 전하기도 했다. 또 "내일 수능의 결과는 절대로 우리의 인생의 종착지가 아니다. 수능 화이팅"이라는 메시지도 남겼다.
 
이영지는 지난해 Mnet ‘고등래퍼3’의 최종 우승자로,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차세대 여성 래퍼로 주목받고 있다. 특유의 쾌활한 입담으로 각종 방송에서 활약 중인 이영지는 팬들과 자주 소통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그는 ‘고등래퍼3‘ 출연 당시 중학생 때 전교 회장이었다고 밝힌 바 있다.
 
래퍼 이영지(18)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글을 올렸다. 인스타그램 캡처

래퍼 이영지(18)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글을 올렸다. 인스타그램 캡처

 
함민정 기자 ham.minj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