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창어 5호, 달 표면에 성공적으로 착륙”

창어 5호 탐지기의 달 표면 작업장면 설명도. 연합뉴스

창어 5호 탐지기의 달 표면 작업장면 설명도. 연합뉴스

중국의 무인 달 탐사선 창어(嫦娥) 5호가 1일 오후 달 표면에 성공적으로 착륙했다고 중국국가우주국(CNSA)이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창어 5호는 지난달 24일 오전 4시 30분(현지시간) 중국 하이난(海南)성 원창(文昌) 우주발사장에서 최신 운반로켓 창정(長征) 5호 야오(遙)-5에 실린 채 발사됐다.
 
창어 5호의 임무는 달 표면의 바위와 흙 등의 샘플 채취다. 이 탐사선이 성공적으로 귀환하게 되면 중국은 미국과 구소련에 이어 세 번째로 달에서 샘플 채취에 성공한 나라가 된다.
 
달 샘플 채취 후 지구로 복귀하는 임무는 1960~1970년대 미국과 구소련 이후 40여 년 만이다.
 
중국은 지난해 1월 인류 최초로 창어 4호 탐사선을 달 뒷면에 착륙시켰다. 올해 7월엔 자국 최초의 화성탐사선 톈원(天問)-1호를 쏘아 올린 데 이어 창어 5호를 성공적으로 발사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