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법무부 "秋, 대통령께 상황 보고…사퇴 논의는 없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법무부가 1일 문재인 대통령과 추미애 장관의 면담 자리에서 사퇴 논의는 없었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영상 국무회의 직후 청와대를 방문해 문 대통령과 면담했다. 예고되지 않은 일정이었다. 
 
마침 전날 정세균 국무총리가 문 대통령과의 주례회동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의 자진사퇴가 불가피하다는 의견을 냈다는 보도가 나온 터여서 문 대통령과 추 장관의 면담에서 윤 총장과의 갈등, 동반 사퇴 등을 논의했을 것이라 예상됐다.
 
그러나 법무부는 “법무부 장관이 국무회의를 마치고 청와대에서 현재 상황을 보고했다”며 “일부 언론에서 보도됐던 사퇴 논의는 전혀 없었다”고 선을 그었다.
 

홍주희 기자 hongh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